전체 글 36

여름

여름 이 뜨거운 여름은 누구의 애 끌는 사랑일까요? 열이 납니다 산바람 한줄기 스치면 그대 숨결 인가하여 맑아지는 영혼으로 의식을 찾고 지나는 들꽃향기 당신 체취 인양 취하는데 구름 뒤에 숨었나요 풀잎 뒤에 숨었나요 등 뒤에 느껴지는 포근함에 자꾸 돌아봅니다 길게 늘여놓은 하루 끝 사랑의 열병으로 달무리 지더니 후득후득 눈물방울이 내 얼굴을 감싸주며 위로하는데 혹독함이 지나고 풀벌레 소리 들리면 남은 잔상의 불꽃으로 꺼지지 않고 타오를 수 있겠지요?

카테고리 없음 2022.07.17 (1)

장마

장마 우기 속에 끈적함 한 면은 바다요 한 면은 태산이니 어느 쪽도 녹녹지 않은 곳 배를 뛰워갈까 산을 넘어갈까 탁류 속에 발 담그고도 아름다운 꽃을 피워내는 연으로 머무를까 지층을 흔들며 정신 번쩍 드는 천둥소리가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고 회오리바람 몰아치고 소나기 지나가니 운해로 운무로 그마저도 보이지 않습니다 먹먹한 하루에 시원한 동풍 한줄기 불어주는 아침 소용돌이 속에 서 있는 걸 보니 아직은 청춘인가 합니다

카테고리 없음 2022.07.15

내 이름은 능소화

내 이름은 능소화 내 이름은 능소화! 발칙한가요? 뜨거운 햇살 아래 종일 그대 눈길 한번 받으려 화려함 속 아픔 감추며 담장을 타고 나무에 기대어 오르는 내 이름은 능소화 오늘도 야속한 날 그대 모른척하셔도 좋습니다. 소나기 한줄기 훅 지나가면 그리움에 타는 가슴 식혀줄 테니까요. 그리 한순간을 살다 어느 모진 바람이 내 그리움 떨구어간다 해도 지고지순 내 사랑은 그대 향한 영원의 순애보 내 이름은 당신의 능소화랍니다.

카테고리 없음 2022.07.05